메인메뉴 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



2020년 채용시장 결산… 공기업 많이 뽑고, ‘비대면’ 이슈였다캐치설문

5260

채용이 가장 활발했던 업종 ‘공기업/공공기관’, ‘서비스업’

대기업 중에서는 현대자동차 241건으로 가장 많아

구직자가 뽑은 2020년 채용결산 키워드 ‘비대면 채용’


취업정보사이트 캐치는 2020년 채용공고 데이터와 구직자 71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2020년 채용시장 결산’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2020년 채용 시장에서 채용이 가장 활발했던 업종은 ‘공기업/공공기관’으로 총 881개의 공고(정규직 신입, 정규직 경력무관 채용공고 기준)가 올라왔다. 이어 서비스(778개), 도소매/유통(557개), 제약바이오(504개) 순이었다. 공기업/공공기관의 활발한 채용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채용시장을 부양시키기 위한 정부 정책의 일환으로 캐치는 분석했다.


‘공기업/공공기관’ 중에서는 대한적십자사와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 활발하게 채용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서비스’에서는 한화호텔앤드리조트와 LG계열사인 씨에스원파트너의 채용 건수가 많았다.  


단일 기업 공고로는 현대자동차의 공고가 241개로 가장 많았다. 현대자동차는 최근 수시채용으로 채용제도를 변경하면서 직무별 채용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렇다면 구직자가 느낀 올 한 해 채용시장에서 가장 떠오르는 ‘핫 이슈’는 무엇이었을까?


캐치가 취업준비생 713명을 대상으로 ‘2020년 채용시장 결산’에 대해 조사한 결과 취준생 74.6%(복수응답)가 채용을 대표하는 키워드로 ‘비대면채용’을 꼽았다.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온라인을 활용한 채용 전형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보인다. 


실제로 오프라인에서 진행되던 채용설명회의 대부분이 온라인으로 전환됐다. 현대트랜시스, 코리안리재보험, 한미약품, DB하이텍 등이 유튜브 채널 캐치TV를 활용해 채용설명회와 직무면담 등을 실시해 구직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이어 올해의 주요 채용 키워드로는 AI면접(68.3%), 화상면접(54.7%), 블라인드(19.9%), 자기소개서(13.7%), 인턴(11.2%)이 있었으며, 이 외에도 NCS, 인적성검사, 역량평가, 어학성적 등이 있었다.


2020년 취준생이 생각하기에 가장 떠오르는 업종은 IT업이었다. 응답자 63.4%(복수응답)은 IT업을 가장 떠오르는 산업으로 봤다. 이어 제약바이오업(59.9%), 인터넷금융업(24.4%), 공공기관/공기업(18.8%), 유통업(18.4%) 순이었다.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로 인한 온라인 관련 업종의 성행과 백신과 치료제 개발 등의 이슈로 제약바이오업이 주목을 받게 된 것이라고 캐치는 분석했다. 


가장 인기가 뜨거웠던 직무도 업종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응답자들은 IT개발자(58.1%, 복수응답)를 가장 인기가 뜨거웠던 직무로 봤다. 이어 데이터분석(52.3%), 크리에이터/영상편집(33.8%), 바이오연구원(30.7%), 의료직무(22.4%), 온라인MD(14.9%), 물류(11.5%), 웹기획(11.1%) 순으로 떠오르는 업종과 직무가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구직자가 뽑은 취업에서 가장 인기 있는 전공은 공학계열(75.3%, 복수응답), 컴퓨터계열(74.1%)이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상경계열이 40.5%로 문과계열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으며, 이어 의학계열(32.7%), 자연계열(16.3%) 순이었다. 이는 전통적인 취업 인기 전공인 전화기(전기전자, 화학, 기계)에 더해 최근 급부상한 IT/의료/바이오산업이 적극적으로 인재 채용에 나섰기 때문으로 보인다. 


실제로 캐치 사이트 이용자 검색 상위 5개 기업을 분석한 결과 삼성전자, 포스코, 현대자동차, 카카오, 셀트리온 순으로 나타났는데, 전통적인 제조업 강자 삼성전자, 포스코, 현대자동차에 더해 최근 급부상한 카카오와 셀트리온이 그 뒤를 이었다. 


진학사 캐치 김정현 소장은 “올 한 해 채용시장을 정리해보면, 서서히 진행되던 일자리 문화와 시스템이, 코로나에 의해 급격히 가속된 것 같다”며 “비대면, 수시, 직무중심 채용 기조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다”고 예측했다.


알짜기업 숨은 정보 CATCH

목록보기

캐치설문의 기사 더보기

더보기 +

스크랩 기업 채용공고

전체 0